• 아시아투데이 로고
휴무날 차량 전복사고 현장 인명구조한 소방관들 표창
2019. 10. 1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4℃

도쿄 20.3℃

베이징 13.6℃

자카르타 31.4℃

휴무날 차량 전복사고 현장 인명구조한 소방관들 표창

김인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8.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소방청은 지난 7일 부산 기장군 두명터널 앞, 휴무일에 전복된 차량에서 모자(32살 여성, 6살 아들)구조에 앞장 선 소방공무원들에게 소방청장 표창을 수여한다고 18일 밝혔다.

clip20190918092717
서울 노원소방서 조현민 소방교
clip20190918092743
부산 북부소방서 김용 소방사
clip20190918092809
경남 양산소방서 이단비 소방사
서울 노원소방서 조현민 소방교, 부산 북부소방서 김용 소방사, 경남 양산소방서 이단비 소방사 등 3명은 휴무일 지인 결혼식에 가던 중 전복된 승용차를 발견하고 통행 중인 차량을 우회 유도하고 전복된 차량에서 모자를 안전하게 구조했으며 평소 휴대하고 있던 구급장비로 응급처치 후 119구급대에 인계했다. 2차 사고가 우려되는 상황에서 즉시 구조한 덕분에 사고를 당한 엄마와 어린 아들은 크게 다치지 않았다.

정문호 소방청장은 “휴가·비번 날이나 근무 날 등 사고현장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 활동으로 소방을 빛낸 소방공무원 등에 대한 표창제도를 활성화해서 직원을 격려하고 사기가 진작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