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탑텐VS유니클로VS스파오, SPA브랜드 ‘플리스’ 제품 경쟁
2019. 10. 2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6℃

도쿄 17.5℃

베이징 10.8℃

자카르타 27.8℃

탑텐VS유니클로VS스파오, SPA브랜드 ‘플리스’ 제품 경쟁

우남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0. 13: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메인 이미지-탑텐제공
탑텐 ‘플러피 플리스’
SPA(제조유통 일괄형 의류)브랜드들이 간절기 시즌을 맞아 ‘플리스(Fleece)’ 제품 출시 경쟁에 나섰다.

‘플리스’는 폴리에스테르 원단에 양털처럼 부드러운 파일(pile)이 일어나도록 만든 보온 원단이다. 양털처럼 뽀글뽀글한 형태로 일명 ‘뽀글이 재킷’이라고 불리기도 하는 플리스 소재 제품은 따뜻하고 편안하게 착용하기 좋아 지난해부터 FW(가을·겨울) 인기 품목으로 자리 잡았다.

신성통상이 전개하는 SPA브랜드 탑텐(TOPTEN10)은 ‘플러피 플리스’ 출시하고 1+1 선구매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탑텐은 2019 FW 캠페인에서 ‘플러피 플리스’를 착용한 배우 이나영 컷을 선 공개해 출시 전부터 큰 관심과 기대를 모은 바 있다.

‘플러피 플리스’는 피부에 닿을 때의 부드러운 촉감과 함께 가볍고 보온성이 뛰어나 세대를 불문하고 부담 없이 입을 수 있어 간절기 대표 아이템으로 꼽힌다.요즘처럼 아침 저녁 일교차가 큰 간절기에는 가벼운 아우터 대용으로 또 추운 겨울에는 코트나 패딩 등 아우터와 함께 코디할 수 있다.

탑텐은 19FW 시즌 플러피 플리스 생산 물량을 작년 대비 5배를 늘려 총 40만장을 선보인다. 스타일에 있어서도 남성과 여성이 함께 입을 수 있는 하이넥의 집업 스타일과 블랙, 화이트의 베이직 컬러부터 여성들을 위한 파스텔 핑크, 그레이, 퍼플 등 총 9가지 컬러로 구성돼 선택의 폭을 넓혔다. 탑텐은 겨울 아이템 선구매 프로모션을 시작으로 플리스 아이템 2장 구매시 3만9900원에 판매한다.

사진자료1_유니클로, 후리스 탄생 25주년을 기념하는 압도적인
유니클로 ‘2019 FW 후리스 컬렉션’
글로벌 패션 브랜드 유니클로(UNIQLO)는 후리스 탄생 25주년을 기념하며 스테디셀러인 재킷뿐만 아니라 코트와 셔츠, 원피스 및 라운지웨어 등 다채로운 라인업으로 구성된 총 63가지 디자인의 ‘2019 FW 후리스 컬렉션’을 출시하고 콜라보레이션을 비롯해 22개의 신상품을 선보인다.

‘2019 FW 후리스 컬렉션’은 오리지널리티를 지닌 브랜드만의 독보적인 강점을 살린 압도적인 라인업이 특징이다. 먼저 25년의 노하우가 담긴 ‘후리스 풀짚 재킷’과 ‘플러피얀 후리스 풀짚 재킷’과 더불어 이번 시즌에는 남성용 ‘후리스 하프짚 풀오버’를 새롭게 출시한다. 또한 양털같이 부드러운 감촉과 볼륨감을 살린 ‘보아 후리스’ 라인업도 가디건과 블루종, 코트 등 새로운 실루엣으로 해석했으며 이외에도 후리스 소재의 라운지웨어, 팬츠, 원피스 등 다채로운 라인업으로 구성됐다.

이번 시즌 유니클로 후리스의 또 다른 특징은 바로 스타일을 강조한 새로운 디자인이다. 27일 출시되는 ‘Uniqlo U’ FW 컬렉션은 아티스틱 디렉터 크리스토퍼 르메르의 디자인에 기반해 모던하고 세련된 5가지 디자인의 후리스 상품들을 선보인다. 또한 10월에는 뉴욕 기반의 ‘아메리칸 캐주얼 룩’으로 두터운 마니아층을 보유한 패션 브랜드 ‘엔지니어드 가먼츠’와 콜라보레이션한 후리스 특별 컬렉션을 런칭하고 유틸리티 감성을 더한 4가지 신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스파오 덤블점퍼 2
스파오 ‘덤블점퍼’
이랜드월드가 운영하는 글로벌 SPA 스파오는 지난 10일 덤블 점퍼를 출시했다. 양털처럼 뽀글뽀글한 형태로 ‘뽀글이’로도 불리는 덤블 점퍼는 코디에 따라 이너와 아우터로 동시에 활용 가능해 지금부터 겨울까지 쭉 입을 수 있는 간절기 핵심 아이템이다.

이번 스파오의 덤블 점퍼는 ‘SOFT, LIGHT, WARM (부드러움, 가벼움, 따뜻함)’을 콘셉트로 작년보다 업그레이드됐다. 기분이 좋아지는 부드러운 터치감을 유지하면서도 무겁지 않은 중량인 260g을 유지해 가볍고 덤블과 단면 플리스 소재를 붙여 제작해 아우터로도 대체 가능할 정도로 따뜻하다.

대표 제품으로 꼽히는 ‘베이직 덤블 집업’은 중간 두께의 딱 떨어지는 핏의 점퍼로 안에 셔츠나 니트를 매치하면 깔끔한 코디가 가능하다. ‘퍼 플리스 베스트’는 조끼 형식의 점퍼로 후드나 티셔츠와 코디하면 세련되고 귀여운 느낌을 준다. 초겨울부터는 다운이나 코트 속 이너로도 활용이 가능해 실용성도 갖췄다. 이 밖에도 집업이나 리버시블 점퍼 등 총 38종의 다양한 덤블 점퍼가 출시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