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포항시, 내년도 주요 업무계획 보고회
2019. 10. 2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8℃

도쿄 14.4℃

베이징 9.6℃

자카르타 28℃

포항시, 내년도 주요 업무계획 보고회

장경국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0. 15: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항시청사 전경
포항시청.
포항 장경국 기자 = 경북 포항시가 지속 가능한 포항, 함께 만드는 플랫폼 도시를 목표로 전 부서를 대상으로 ‘2020년도 주요 업무계획 보고회를 개최한다.

20일 포항시에 따르면 1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환동해지역본부, 일자리 경제국, 농업기술센터, 지진대책 국을 시작으로 민선 7기 핵심전략과 공약·주민숙원·역점사업·신규 사업 등 전반적인 추진계획 보고회를 열었다.

권혁원 환동해지역본부장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신성장 S플랫폼 도시 구축, 강과 바다를 아우르는 해양관광 허브도시 건설, 북방경제를 주도하는 환동해 GateWay 포항 건설이라는 미래 포항을 이끌 3대 추진전략을 중심으로 내년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기존에 가진 R&D 인프라의 장점을 활용한 신약·바이오산업, 로봇·에너지산업 육성을 비롯해 철강산업을 고도화하고 포항형 지식기반산업을 구축해 미래 도시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김종식 일자리경제국장은 “최근 지정된 지역특구를 중심으로 4대 전략산업 육성 및 전략적 투자유치, 기업과 근로자를 위한 투자유치 진흥기금 조성, 노동 문화관 건립 등 튼튼하고 지속 가능한 투자기반 구축”을 강조했다.

또 문화관광형 4대 특화거리 조성을 통한 2020년 골목상권 르네상스 추진, 새천년 기념관 리뉴얼 및 호미반도 관광지 연계 시너지 확대 등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신규사업 등을 소개했다.

김극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함께 행복하고 잘 사는 농촌, 미래 강한 농업을 목표로 기초생활여건 개선과 청년·귀농·귀촌 육성으로 지속 가능한 농업환경을 조성하고 농산물 판로개척과 유통 다변화로 지역경제에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보고했다.

허성두 지진대책국장은 “시민안전 다목적 대피시설, 국가 방재 교육관, 스마트 지진방재시스템, 트라우마치유센터 등 안정적 방재 인프라를 구축하고 공공임대주택 및 부대복리시설 건립, 피해지역 도시 재건을 통해 피해주민의 주거안정을 돕고 더 나은 도시로 도약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이강덕 시장은 “이번 주요 업무계획 보고회를 통해 기존에 진행되던 공약·현안사업들은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고 특구 지정으로 인한 후발 효과가 극대화될 수 있도록 제도개선, 벤치마킹, 광고홍보, 포럼 등 다양한 방법을 강구해 시가 선점할 수 있도록 부서 간의 협업해 달라”고 말했다.

시는 다음 달 7일 환경복지국, 도시 안전국, 건설교통사업본부, 맑은 물사업본부의 주요 업무보고를 추진할 계획이며 다음 달 중순까지 전 부서 및 유관기관을 대상으로 내년 주요 업무계획 보고회를 갖고 추진부서와 협업부서 간 사업 토론 및 공유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