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예천군, 최고의 농부·마을 찾기 경연대회
2019. 10. 16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6℃

도쿄 17.4℃

베이징 15.3℃

자카르타 31.8℃

예천군, 최고의 농부·마을 찾기 경연대회

장성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09. 16: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1008072903
예천군이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개최하는 ‘예천장터 농산물 대축제’ 포스터./제공=예천군
예천 장성훈 기자 = 경북 예천군이 오는 18일부터 3일간 개최하는 2019 예천장터농산물대축제에서 군 최고농부와 최고마을을 찾는 경연대회를 진행한다.

9일 예천군에 따르면 개막일인 18일 오후 1시 축제장 주무대에서 열리는 ‘최고농부를 찾아라’ 코너에서는 읍·면 대표 12명의 농부들이 예천군 최고농부가 되기 위한 경연을 펼친다.

최고농부의 선발기준은 농부의 기본요건인 영농능력 평가로 참가자들의 영농비법, 판매 노하우 등 영농의 전반적인 실적을 평가한다.

또 농부들의 장기자랑 시간을 통해 심사위원들에게 자신들의 매력을 발산하는 시간도 가진다.

축제의 마지막날인 20일 오전 10시에 개최되는 ‘우리동네최고야’ 코너에서는 읍·면이 추천한 12개 대표마을에서 마을의 유래, 특징 등을 자랑하고 장기자랑 시간을 통해 노래와 춤, 악기 연주 등 끼를 발산하는 시간을 갖는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이번 2019 예천장터 농산물 대축제에서는 지역주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확대했다”며 “많은 분들이 축제에 참여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를 통해 선발된 최고농부와 최고마을은 20일 시상식에서 상금과 상패를 수여하고, 1년간 최고의 농부와 마을로 활동하게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