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수자원공사-미주개발은행, ‘중남미지역 물 문제 공동해결 위한 업무협약’ 체결
2019. 10. 16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

도쿄 15.2℃

베이징 9.4℃

자카르타 27.4℃

수자원공사-미주개발은행, ‘중남미지역 물 문제 공동해결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상선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08. 11: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수공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사진 왼쪽)이 루이스 알베르토 모레노 총재(사진 오른쪽)와 중남미지역 국가들의 물 문제 공동해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수자원공사
대전 이상선 기자=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 7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미주개발은행과 중남미지역 국가들의 물 문제 공동해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미주개발은행은 중남미 지역의 지속적인 경제 및 사회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1959년 설립된 국제금융기구로 우리나라를 포함해 48개국이 가입돼 있다.

주요 협약내용은, 중남미지역 수자원과 상하수도분야 사업 추진시 공동재원 조달 및 공동투자, 상호 관심 분야에 대한 인적 자원 교류 협력 등이다.

이에 따라 중남미지역 전문가 양성과 수자원 및 상하수도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새로운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편, 수자원공사는 ‘페루 리막강 통합수자원관리시스템 사업’과 볼리비아에 물 관리 기술을 공유하는 ‘지식공유사업’ 등 중남미 지역의 물 관리 분야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중남미 지역을 비롯한 해외 물 관리 분야의 교류를 더욱 넓혀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전 세계 물 문제 해결에 기여함은 물론 국내 물산업의 해외진출을 위한 국제협력을 더욱 확대해 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