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진주시,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 선정…180억 확보
2019. 10. 1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2℃

도쿄 20.3℃

베이징 16.5℃

자카르타 31.6℃

진주시,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 선정…180억 확보

신성기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0. 11: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규일 진주시장
조규일 경남 진주시장.
진주 신성기 기자 = 경남 진주시는 국토교통부가 실시한 하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성북지구가 최종 선정돼 국비 180억원을 확보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성북지구 도시재생뉴딜사업은 공공서비스가 저하되고 상권이 쇠퇴한 원도심의 공공기능 회복과 역사·문화·관광과 연계를 통한 상권 활력 증진을 추구하는 중심시가지유형으로 선정돼 국비 150억원을 지원받게 됐다. 뿐만 아니라 스마트시티 도시재생 공모에도 선정돼 국비 30억 원을 추가로 지원 받게 됐다.

성북지구 도시재생뉴딜사업은 진주성과 청소년수련관 주변 성북·중앙동 일원 19만8000㎡의 대상지에 내년부터 5년간 국비 180억원, 지방비 183억원, 기타 58억원으로 총 421억원의 마중물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이다.

성북지구 도시재생뉴딜사업의 주요 내용은 청소년수련관 부지 내 청년허브하우스 신축, 혁신거점공간 및 복합생활SOC를 조성해 인근 전통시장과 연계해 시민과 관광객이 원도심에 머무르며 즐길 수 있게 하고 진주문화원이 소재한 건물에는 진주엔 창의문화센터를 조성해 유네스코 창의도시 진주의 공예 및 민속 예술 프로그램을 체험토록 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진주대첩 기념광장을 따라 역사가 숨 쉬는 테마 특화가로 조성해 사계절 축제와 이벤트를 즐기는 사람들의 환호성이 넘치는 도심을 만드는 것이 이번 성북지구 도시재생뉴딜사업의 컨셉이다.

또 활성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원도심 상권을 위한 연계 프로그램을 발굴하고 상인 컨설팅을 통한 지역상권 활력을 창출하게 되며,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공공서비스 및 공공 안전시스템 구축으로 시민체감형 스마트 시티를 조성해 중앙상권 활성화사업과 연계함으로써 원도심 상권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 2년간 공모 신청에서 도시재생을 위한 거버넌스 미 구축과 전담조직의 부재, 획일화된 물리적 사업계획 및 지속가능성 불투명 등의 문제로 사업에 선정되지 못했다.

이에 따라 민선 7기 출범 이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되기 위해 업무 전담부서인 도시재생과 신설, 도시재생지원센터 인력 충원, 다수의 도시재생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차별화된 사업 계획 수립 등 내실 있고 실현가능성이 높은 계획으로 공모 신청한 결과,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특히 이번 도시재생뉴딜 공모 선정에는 지역구 국회의원, 대학도시재생전문가들의 적극적인 지원이 있었다.

이번에 선정된 성북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올 하반기 행정절차를 거친 뒤 내년 상반기에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도시재생사업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올해 초 도시재생과를 신설하고 전문성 있는 도시재생 전문 인력을 채용하는 등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 선정에 심혈을 기울인 결과여서 더욱 의미가 있다”며 “향후 사업 추진을 통해 지속가능한 원도심 활성화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