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 디스플레이 신규투자 및 상생 협력 협약식 참석
2019. 10. 1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2℃

도쿄 18.4℃

베이징 14.9℃

자카르타 30.4℃

문재인 대통령, 디스플레이 신규투자 및 상생 협력 협약식 참석

이석종 기자, 홍선미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0. 11: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재용 삼성 부회장 2025년까지 13조 1000억 투자 약속
삼성디스플레이, 충남도ㆍ아산시 등과 신규투자 및 상생협력 협약 체결
차세대 디스플레이 선제적 투자와 산업생태계 강화로 경쟁력 1위 수성
문 대통령, 디스플레이 산업 '화이팅'<YONHAP NO-2707>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충남 아산시 삼성디스플레이 아산공장에서 열린 삼성디스플레이 신규 투자 및 상생협력 협약식에서 상생협력 MOU 서명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충남 아산 삼성디스플레이 아산공장에서 열린 디스플레이 신규투자 및 상생 협력 협약식에 참석, 삼성디스플레이가 13조 원대 투자계획을 확정한 데 대해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누구도 넘볼 수 없는 디스플레이 강국’을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를 통해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에 2025년까지 시설투자 10조원, 연구개발(R&D)투자 3조 1000억원 등 총 13조 1000억원의 투자계획을 확정했다.

삼성디스플레이·충청남도·아산시 등 협약 당사자들은 협약식에서 삼성디스플레이와 소재·부품·장비 기업 등이 공동 기술개발, 우선 구매 등 상생 협력에 기반해 산업생태계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또 이를 통해 핵심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및 공급 안정성을 강화하기로 했다.

행사는 삼성디스플레이의 투자계획 발표, 상생 협력 성공 사례 발표, 디스플레이 소재·부품·장비 공급-수요기업 간 상생 협력 협약식, 투자 협약 체결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삼성디스플레이의 투자계획을 직접 발표하며 ‘디스플레이 경쟁력 세계1위 수성’을 향한 강한 의지를 내비쳤다.

이날 행사에는 디스플레이 관련 기업 대표 및 학과 학부·대학원생,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강훈식 국회의원 등 지역 국회의원, 양승조 충남도지사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에 앞서 문 대통령은 삼성디스플레이 생산공장을 방문, 임직원을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연구개발 직원과의 만남을 통해 폴더블·스트레쳐블 디스플레이 등 차세대 디스플레이에 대한 설명을 들었고, 이어 통합운영센터를 방문해 화상통화로 생산 현장의 직원들과도 대화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