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百 신촌 유플렉스, 젊은 감각 맞춰 리뉴얼
2019. 10. 1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18℃

베이징 5.8℃

자카르타 27℃

현대百 신촌 유플렉스, 젊은 감각 맞춰 리뉴얼

안소연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0. 12: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현대百_신촌점 유플렉스 리뉴얼
현대백화점은 11일 신촌점 유플렉스 4개 층을 리뉴얼 오픈한다고 10일 밝혔다.

현대백화점 신촌점은 유플렉스 4개층 개장을 시작으로 내년 2월까지 유플렉스 매장 전층을 순차적으로 리뉴얼 오픈한다.

유플렉스 4층에는 라이프스타일 편집매장 ‘띵굴 스토어’가 들어선다. 현대백화점은 캔들 홀더 브랜드 ‘비터베터’, 수납 트레이 브랜드 ‘콜렉토그라프’ 등 대부분 기존 백화점에서 판매하지 않던 브랜드들을 중심으로 해당 매장을 채울 예정이다.

12층에는 백화점 업계 최초로 ‘아크앤북’이 입점한다. 아크앤북은 책과 카페 등 라이프스타일 콘텐츠가 결합한 복합문화 서점으로, 기존 서점과 달리 ‘일상’ ‘주말’ ‘스타일’ ‘영감’ 등 취향에 따라 책을 분류해 놓은 것이 특징이다. 또한 기존 12층 문화홀의 전문 음향 장비를 활용해 다양한 문화콘텐츠도 마련할 계획이다.

젊은 고객이 즐겨찾는 카페도 층별로 선보인다. 제주도를 모티브로 한 홍대 핫플레이스 ‘랑데자뷰’, 독창적인 인테리어 콘셉트로 유명세를 탄 서울 성수동 인기 카페 ‘천상가옥’, 12층 전망을 즐길 수 있는 ‘신촌 로스팅 라이브러리’ 등이 입점한다.

내년 1월 유플렉스 1층에는 세계 최대 화장품 편집매장 ‘세포라’도 문을 연다.

현대백화점이 신촌점 유플렉스 매장은 젊은 유동인구가 많다. 신촌점 전체 매출에서 20~30대가 차지하는 구성비는 올해 38.3%로, 이는 현대백화점 전국 15개 전 점포의 평균보다 12.4%포인트 높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