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4차위, 5G 스마트공장 고도화전략 심의·의결
2019. 10. 16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8℃

도쿄 15.4℃

베이징 6.7℃

자카르타 27.4℃

4차위, 5G 스마트공장 고도화전략 심의·의결

장예림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0. 15: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통령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는 10일 오후 광화문 회의실에서 제13차 회의를 개최하고, 5G기반 스마트공장 고도화 전략을 심의, 의결했다.

5G기반 스마트공장 고도화 전략은 지난 4월 정부가 발표한 5G+(플러스) 전략 추진의 일환으로, 5G기반의 제조혁신 활성화를 위해 5G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에 필요한 정책적 지원 계획을 발표하였다.

5G 기반 스마트공장 실증을 추진하고, 그 결과를 중기부의 스마트공장 보급사업(고도화 지원 25%)과 연계하여 전국 1000개 중소기업에 적용을 추진하기로 했다.

장병규 위원장은 모두 발언을 통해 “5G 기반 스마트공장 고도화 전략은 우리나라가 세계 최초로 상용화에 성공한 5G 서비스의 핵심 분야인 스마트공장에 대한 지원 사업으로 우리나라 제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 만들어진 계획”이라며 “초저지연·초고속·초연결의 특성을 갖는 5G 통신망은 실시간 품질검사, 자율주행 물류이송, 생산시설 원격정비 등 스마트공장 서비스의 핵심 인프라로 기능하므로 이번 사업은 우리나라의 제조업 경쟁력뿐만 아니라 5G의 성공적 안착을 위해서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등 관계부처가 협력하여 일선 산업 현장에의 보급, 5G 스마트공장 솔루션의 해외 진출 등에 매진하여 우리나라 제조 분야 경쟁력 확보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