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천공항공사, 2터미널서 ‘플리에 아트’ 초청 공연 진행
2019. 10. 16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8℃

도쿄 14.8℃

베이징 6.8℃

자카르타 26.6℃

인천공항공사, 2터미널서 ‘플리에 아트’ 초청 공연 진행

이철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0. 14: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1009_incheonairport2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10월 상설공연 ‘플리에 아트’ 공연 장면. /제공 = 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가 클래식공연단 ‘플리에 아트’ 초청 공연을 진행한다.

10일 인천공항공사에 따르면 공사는 10월 한 달간 제2여객터미널 노드정원에서 발레, 성악, 피아노의 콜라보 공연을 연다.

플리에 아트는 국립현대무용단 출신 윤보애씨가 이끄는 실력파 클래식무용예술공연단이다. 전통예술과 현대무용을 누구나 쉽게 경험할 수 있게 성악가와 함께 현대무용, 발레, 한국무용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으로 클래식 무용예술의 대중화를 선도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공연에는 ‘렛 잇 고(LET IT GO)’,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ALICE IN WONDERLAND)’ 등 디즈니 만화영화 OST부터 영화 OST, ‘지금 이순간’, ‘넬라판타지아’ 등 성악곡까지 여러 장르의 음악 선보인다.

이와 함께 인천공항 2터미널 3층 탑승게이트 앞에서 만날 수 있는 ‘찾아가는 공연’도 진행된다.

한편,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은 올해 청년예술가 지원사업 등 약 2000회의 문화예술공연을 진행한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