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류현진 아내’ 배지현, 임신 6주…“태교에 전념”
2019. 10. 1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18℃

베이징 5.8℃

자카르타 27℃

‘류현진 아내’ 배지현, 임신 6주…“태교에 전념”

온라인뉴스부 | 기사승인 2019. 10. 11. 12: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류현진이 SNS에 게재한 사진. /류현진 인스타그램
류현진·배지현 부부가 부모가 된다.

11일 스포티비뉴스는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의 류현진의 아내 배지현 전 아나운서가 임신 약 6주 상태라고 전했다.

출산 예정일은 내년 5월과 6월 사이이며, 배지현은 임신 초기 시기이므로 안정을 취하며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는 것으로 알려졌다. 

배지현의 임신설은 지난 9월에도 나온 바 있다. 다만 임신 초기였으며, 류현진이 디비전시리즈를 앞두고 있어 공식 발표를 하지 않은 것 전해진다.

한편 류현진과 배지현은 2년 열애 끝에 지난해 1월 결혼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