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DGB대구은행, 태풍 ‘미탁’ 피해 이재민 성금 전달
2019. 10. 1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2℃

도쿄 18.4℃

베이징 14.9℃

자카르타 30.4℃

DGB대구은행, 태풍 ‘미탁’ 피해 이재민 성금 전달

정단비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1. 13: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구은행
DGB대구은행은 대한적십자사경북지사 신사옥에서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경북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대한적십자사경북지사에 성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왼쪽부터 임성훈 DGB대구은행 공공금융본부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총재, 강보영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회장./사진출처=DGB대구은행
DGB대구은행은 대한적십자사경북지사 신사옥에서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경북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대한적십자사경북지사에 성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주최로 진행된 이번 성금모금은 경북 영덕, 울진 지역의 태풍 피해 이재민 및 재난 취약계층을 위한 후원사업을 목적으로 하며, 내년 1월까지 약 2,000세대를 목표로 백미(10KG)를 전달할 예정이다.

지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 DGB대구은행은 선제적으로 성금을 기탁하며 지역과 함께하는나눔 경영을 실천, 조속한 피해복구와 지역민 생활기반 복구에 힘을 보탰다

임성훈 DGB대구으냉 공공금융본부장은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께 심심한 위로를 전하며, 피해복구와 재난 취약계층 후원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