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배우 박병호, 절친 현미·직속 후배 임혁과 어떤 인연?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14.9℃

베이징 4.2℃

자카르타 28.2℃

배우 박병호, 절친 현미·직속 후배 임혁과 어떤 인연?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6. 22: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V조선
TV조선 ‘인생다큐-마이웨이’에서 박병호 박종숙 부부가 가수 현미와 식사를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 가운데 임혁과의 인연도 눈길을 끈다.

16일 TV조선 ‘인생다큐-마이웨이’에서 가수 현미는 박병호, 박종숙 부부를 찾았다.


이날 현미는 “6,7년을 남해에서 공연을 했었다”며 박병호와의 인연을 언급했다.

그는 “당시에 박병호와 친해지던 시기에 사람들이 ‘박병호씨 스님됐죠?’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현미는 “남편과 이런 낭만적인 삶을 산다는게 축복이다”고 말하기도 했다.

현미는 부부를 향해 “밥이랑 김치만 있으면 된다”고 “남자가 부엌에 있다니 미국 부부 같다”고 말했다.

이날 박병호와 현미는 故 이봉조 작곡가와의 추억을 이야기하기도 했다.

또한 박병호는 KBS 공채 직속 후배인 배우 임혁과 만나 눈길을 끌었다.

임혁은 "가서 선거 운동을 많이 도왔다. 금호동 쪽에 가서 얼마나 고생했는지 아마 모르실 거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