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슈퍼주니어 규현, 라디오 생방송 지각…김영철 “굳이 이야기를 한다”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8℃

도쿄 13.4℃

베이징 1℃

자카르타 27.8℃

슈퍼주니어 규현, 라디오 생방송 지각…김영철 “굳이 이야기를 한다”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1. 1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파워FM 
SBS 파워FM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에 출연한 규현이 지각 고백을 해 눈길을 끈다.

21일 방송된 SBS 파워FM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에는 규현이 출연했다.


이날 규현은 "요즘 실세는 려욱같다. 막말의 대가다. 멤버들 중 누구도 말릴 수 없다"고 말했다.

규현은 "려욱의 말을 들으면 화도 안 나고 그냥 허탈하게 넘어가게 된다. 멘트도 제일 쎄고 형들을 잡는다"고 설명했다.

또한 규현은 "라디오에도 많이 출연을 해봤지만, 이렇게 아침에 하는 라디오는 처음이다. 사실 제가 오늘 예정된 시간보다 조금 늦게 왔다. 자진해서 고백한다"고 언급했다.

이에 김영철은 "자연스럽게 아무일 없었다는 듯이 진행하고 있는데 그걸 굳이 이야기를 한다"며 미소지었다.

또한 규현은 "신동 형은 이번주부터 다이어트에 들어간다. 30kg 정도 뺄 각오를 하고 있다"면서 "다이어트를 준비 중인데 아저씨 같다고 하면 사기가 꺾일 것 같다"고 답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