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3분기 청약경쟁·평균최저가점 ‘UP’ 분양가도‘UP’…수요 ‘자극’
2019. 11.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6.9℃

베이징 4.1℃

자카르타 32℃

3분기 청약경쟁·평균최저가점 ‘UP’ 분양가도‘UP’…수요 ‘자극’

박지숙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1. 11: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년 3분기 청약시장 호황국면
수도권과 지방 시지역 모두 청약지표 개선
권역별1순위청약경쟁률
올해 3분기 분양가와 청약경쟁률, 평균 최저가점 등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정부가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이후 분양가격이 인하할 것이란 예상이 빗나가고 있다는 지적이다.

(주)직방이 올해 3분기 금융결제원의 청약결과를 분석한 결과, 1순위 기준 올해 3분기 청약경쟁률은 전국 17.6대1, 수도권 22.3대1, 지방 14.2대1을 기록했다. 2분기 청약경쟁률은 전국 9.3대 1, 수도권 7.8대 1, 지방 10.7대 1로 특히 수도권은 2분기 대비 약 3배가량 상승했다.

1순위 청약미달률은 수도권이 크게 하락했지만 지방은 오히려 상승하면서 수도권과 지방이 차이를 보였다. 1순위 청약미달률은 3분기 전국 21.8%, 수도권 11.2%, 지방 29.6%로 조사됐다. 수도권은 2분기 대비 17.0%p 하락했고, 지방은 11.5%p 상승했다. 수도권과 지방 모두 1순위 청약경쟁률이 증가했지만, 미달률은 지방에서는 오히려 상승해 지역과 단지에 따른 수요자 쏠림 현상이 심해졌다.

3분기 평균 최저가점은 수도권과 지방 모두 상승했다. 평균 최저가점은 전국 2분기 45.0점에서 3분기 51.1점으로 상승했다. 수도권 역시 2분기 44.9점에서 3분기 52.3점, 지방 2분기는 45.1점에서 3분기 49.4점으로 조사됐다. 지방에 비해 수도권이 상대적으로 평균 최저가점 상승폭이 컸고, 점수도 높게 형성됐다.

분양가격대별 1순위 청약경쟁률은 3분기에 모든 분양가격대에서 높아졌고, 분양가격이 비쌀수록 높은 청약경쟁률을 기록하고 있다. 가장 높은 1순위 청약경쟁률을 기록한 분양가격은 6억~9억원 이하로 44.3대1로 조사됐다. 그 다음으로 4억~6억원 이하 29.6대1, 9억원 초과는 24.9대1로 나타났다.

3분기 가장 우수한 청약성적을 기록한 지역은 인천으로 1순위 청약경쟁률 136.7대1, 1순위 청약미달률 0.0%, 평균 최저청약가점 69.6점을 기록했다. 세종, 광주, 서울이 그 뒤를 이었다.
지역별 아파트 평균 최저가점
지역별 아파트 평균 최저가점 출처: 금융결제원 주1) 분양시점 입주자모집 공고일 기준
최성헌 직방 매니저는 “9.13 대책 발표 이후 관망하고 있던 분양수요가 3분기 들어 적극적으로 청약에 나서고 있다”며 “분양가격이 지속적으로 상승하면서 추가로 더 오를 수 있다는 불안감과, 매매 시장의 가격이 점차로 회복하는 추세 등이 분양수요를 자극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최 매니저는 “분양가가 부담되는 부분도 있으나, 입주후 매매시세가 분양가 이상으로 형성되는 거래시장 상황도 분양가 부담을 감수하게 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로 분양가격이 떨어질 것을 기대하면서 분양수요의 관망세가 커질 것이라는 예상은 빗나가고 있다”며 “정책이 본격화되지 않고 있는 상황이 이어지고 분양가상한제 적용지역이 축소될 경우, 당초보다 규제가 약화될 것이란 기대로 인해 분양시장의 수요 유입은 꾸준히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