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영자, 제주도 버터모닝빵 극찬 “촬영도 거절한 맛집”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6℃

도쿄 15.3℃

베이징 2℃

자카르타 28.6℃

이영자, 제주도 버터모닝빵 극찬 “촬영도 거절한 맛집”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2. 20: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BC '전참시'
코미디언 이영자가 제주도 버터모닝빵을 언급했다.

22일 재방송된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가수 하동균이 매니저와 함께 제주도로 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영자는 "아침에 버터모닝빵이라고 있다. 대구에 살던 부부가 제주도에 가서 빵집을 차렸는데 대박이 났다"라며 제주도 맛집을 추천했다.

이영자는 "촬영을 하러 가려고 했는데 더 바빠지기 싫다고 거절당했다. 소문내는 걸 싫어해서 어디라고는 말 안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10시 30분에 첫 빵이 나오는데 7시 30분이나 8시부터 이름을 써놔야 한다. 받은 즉시 먹어야 한다. 함께 받은 생크림에 찍어서 입을 크게 벌려서 먹어야 한다"고 맛있게 먹는 팁을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