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효림, 김수미 아들과 열애 인정 “최근 연인으로 발전”
2019. 11. 1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4℃

도쿄 13.4℃

베이징 6.4℃

자카르타 28.2℃

서효림, 김수미 아들과 열애 인정 “최근 연인으로 발전”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3. 17: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배우 서효림 /김현우 기자
배우 서효림(35)이 김수미(70)의 아들 정모씨(44)와 교제 중이다.

23일 서효림의 소속사 마지끄는 "서효림이 예전부터 김수미 아들을 알고 지내다가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 진지하게 만남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서효림과 김수미는 지난 2017년 MBC 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에서 모녀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현재 방송 중인 SBS 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도 함께 출연하고 있다.

서효림은 2007년 KBS 드라마 '꽃피는 봄이 오면'으로 데뷔했다. 이후 '성균관 스캔들' '여인의 향기' '그 겨울, 바람이 분다'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