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폴리텍대학 아산캠퍼스, 전 구성원 참여 ‘합동소방훈련’ 실시
2020. 01. 25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6℃

도쿄 9.5℃

베이징 4.7℃

자카르타 29℃

폴리텍대학 아산캠퍼스, 전 구성원 참여 ‘합동소방훈련’ 실시

이신학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07. 08: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폴리텍대학 아산캠퍼스
6일 무각본 소방훈련에 참여한 한국폴리텍대학 아산캠퍼스 교직원과 학생들이 심폐소생술 교육을 받고 있다. /제공=한국폴리텍대학 아산캠퍼스
아산 이신학 기자 = 한국폴리텍대학 아산캠퍼스는 6일 오후 전 교직원과 재학생을 대상으로 ‘2019년 무각본 합동소방훈련‘을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충남 아산소방서 119안전센터와 현장대응단의 협조로 진행한 이번 훈련에서는 교직원 및 재학생의 소방안전교육과 심폐소생술교육도 진행했다.

이번 훈련은 재난 취약구역인 기숙사(청오관)의 화재발생을 가정한 채 무각본으로 실시했으며 유사시 교직원 및 학생들의 신속한 초동대치능력을 강화하고 소방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기 위해 추진했다.

특히 기숙사동에서 최초 화재 목격자의 신속한 상황전파와 신고, 소화전과 소화기를 이용한 자위소방대의 초기진압 그리고 구급대 출동 전까지 부상자에 대한 심폐소생술 등 다양한 상황에 대처할 수 있도록 훈련을 실시했다.

이어 진행된 ‘교직원 및 재학생 소방안전, 심폐소생술 교육’은 다양한 심정지 사례에 대한 유형별 동영상, 애니모형을 활용한 심폐소생술 실습, 자동심장충격기(AED) 작동 등 교직원과 학생들이 직접적으로 경험해 보고 숙달하는 ‘체험형 교육’으로 진행했다.

정지현 아산소방서 현장대응단 소방위는 “다양하고 긴박한 실제 위험상황에서 심장이 멎고 4분 이내 심페소생술을 시행할 경우 생존율을 90%까지 높일 수 있기 때문에 이제 심폐소생술 교육은 선택이 아닌 필수 사항”이라고 강조했다.

장우영 아산캠퍼스 학장은 “이번 소방훈련과 심폐소생술 등 소방안전교육을 계기로 교직원들이 안전사고의 위험성 및 초동조치의 중요성을 상기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학교에서도 자동제세동기(AED)를 비치하고 소방점검에 만전을 다하며 안전한 교육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