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상상인그룹, 휠체어 장애아동 ‘가을 운동회’ 후원
2019. 11.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

도쿄 6.9℃

베이징 6.3℃

자카르타 32℃

상상인그룹, 휠체어 장애아동 ‘가을 운동회’ 후원

류두환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09. 10: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9일 ‘휠체어 사용 아동 이동성 향상 프로젝트’ 사회공헌 일환..장애아동가족 등 500여명 컬링•볼링 등 15종목 체험 ‘미니 패럴림픽’

정보통신 금융 전문기업 상상인그룹(대표 유준원)은 ‘휠체어 사용 아동 이동성 향상 프로젝트’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지난 9일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훈련원에서 진행된 ‘가을 운동회’를 후원 했다. 이 운동회에는 상상인그룹이 후원하는 휠체어를 타는 장애아동 150여명과 가족들, 상상인그룹의 임직원들이 봉사스태프로 참여하는 등 약500여명이 어울려 가을운동회를 즐겼다.


이날 행사는 휠체어 사용 아동들이 다양한 체육 활동을 체험함으로써 생활의 활력을 높이는 동시에, 사회성을 키우고 비장애인과의 교류 기회를 넓힌다는 취지에 따라 진행됐다. 진행된 종목은 풍선 배드민턴, 양궁, 볼링 등 15종목으로 패럴림픽을 방불케 할 정도로 다채로웠다.


상상인그룹의 ‘휠체어 사용 아동 이동성 향상 프로젝트’는 2018년 12월 40억원 규모로 약 2,000여대 지원을 시작하였다. 전동휠체어가 대부분 성인용이어서 크거나 비싸서 어려움을 겪는 장애아동들에게 전동 키트가 장착된 맞춤형 휠체어를 제공함으로써 이동권을 높이고 적극적인 삶의 태도를 갖도록 한다는 것이 목적이다.


상상인 관계자는 “앞으로도 아이들의 주체적이고 능동적인 성장을 위한 지원 방법을 고민하고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우리의 활동이 사회문제 해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1989년 설립된 상상인은 스마트 네트워크, 차세대 통합 보안, 첨단 정보통신, 전자부품 사업을 전문으로 하는 IT기반 기업이다. 주요 계열사로 상상인증권과 상상인저축은행, 상상인플러스저축은행 등 금융회사, 조선 자동화 설비 제조업체인 상상인선박기계와 상상인인더스트리, RMS(Risk Management System) 프로그램 운용의 상상인플러스와 상상인그룹 등이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