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젤리캣, 크리스마스 한정판 인형 2종 출시
2019. 12. 1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2.8℃

도쿄 7.1℃

베이징 -3.9℃

자카르타 26℃

젤리캣, 크리스마스 한정판 인형 2종 출시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5. 08: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젤리캣 크리스마스 에디션./제공=쁘띠엘린
쁘띠엘린의 애착인형 브랜드 젤리캣은 15일 다가오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시즌 한정 신제품 2종을 출시했다.

젤리캣이 이번 시즌 새롭게 선보이는 ‘피치핑크 스노우 버니’와 ‘크림 스노우 버니’는 극세사 원단의 부드러운 감촉으로 분리불안을 느끼는 아이들에게 정서적 안정감을 제공하는 제품이다. 애착 형성과 더불어 수면 교육때 수면인형으로도 활용하기 좋으며 촉각 발달을 돕는 좁쌀 크기의 구슬이 내장돼 있어 촉감 변별 능력과 두뇌 발달에 도움을 준다. 유럽 통합 안전성 인증(CE)과 국내 KC 인증을 획득했다.

젤리캣은 올해 크리스마스를 맞아 앙증맞은 토끼인형에 귀여운 방울 리본과 망토 디테일로 디자인에 포인트를 더해 젤리캣만의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했다.

젤리캣 관계자는 “이번 크리스마스 에디션은 귀여운 망토와 방울 디테일로 출시와 동시에 일명 ‘엘사버니’라 불리며 벌써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