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G V50S 씽큐’로 촬영한 여행영상 어떻길래…‘조회수 폭발’
2019. 12. 1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9.8℃

도쿄 14.4℃

베이징 3℃

자카르타 32℃

‘LG V50S 씽큐’로 촬영한 여행영상 어떻길래…‘조회수 폭발’

정석만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7. 17: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LG V50S ThinQ_경식보라00
LG전자의 스마트폰 ‘LG V50S 씽큐(ThinQ)’로 촬영한 프랑스 여행 영상이 인기다.

17일 LG전자에 따르면, 지난달 25일 공개된 이 영상은 공개 3주 만에 조회수 180만을 넘어섰다. 지난 3주간 일 평균 8만 5000명 이상이 본 셈이다.

3분 분량의 영상은 개선문, 생 앙드레 대성당, 보르도 대극장, 에펠탑 등 유명 관광명소는 물론이고 와이너리, 고성(古城) 등 프랑스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감각적으로 담아냈다.

여행 전문 크리에이터로 유명한 ‘경식-보라 커플’이 LG V50S ThinQ 카메라로 직접 촬영했으며, 리모컨과 삼각대와 같은 최소한의 보조장비만 사용했다.

영상은 LG V50S ThinQ의 강력한 콘텐츠 제작 성능이 잘 드러난다. 전면카메라가 비추는 모습을 듀얼 스크린에도 똑같이 띄워주는 ‘미러모드’를 사용하면 3200만 화소 디지털카메라처럼 촬영이 가능하다. 또 ‘스테디캠’ 기능은 별다른 장비 없이도 흔들림 없는 영상을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준다.

그 외 주변 소리를 보다 생생하게 담아주는 ASMR, 듀얼 스크린을 조명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반사판모드 등도 고성능 촬영장비 못지 않은 컨텐츠 제작 성능을 낸다.

이번 영상은 LG전자가 외국 관광청과 협업, 해외 유명 관광명소의 모습을 LG 스마트폰으로 담아내 고객들에게 알리는 마케팅 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LG전자 관계자는 “LG V50S 씽큐는 강력한 콘텐츠 제작 성능을 갖춰 가족, 친구와의 소중한 시간을 남기기에 제격”이라며 “LG V50S 씽큐의 다양한 매력을 알리기 위한 활동을 지속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