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 하원 외교·군사위원장, 공정한 방위비 분담금 협상 촉구 성명 발표
2019. 12. 1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9.8℃

도쿄 14.4℃

베이징 3℃

자카르타 32.6℃

미 하원 외교·군사위원장, 공정한 방위비 분담금 협상 촉구 성명 발표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기사승인 2019. 11. 22. 11: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방미 여야 3당 원내대표, 엥겔 미 하원 외교위원장 면담
"엥겔과 스미스 군사위원장, 방위비 협상 관련 성명 발표 예정"
엥겔 "한미동맹 강화 위해 할 일 해야"
"지소미아, 우리끼리 싸울 여유 없어"
엥겔 위원장
엘리엇 엥걸 미국 하원 외교위원장은 21일(현지시간) 방위비 분담금 협상과 관련, 한·미가 한미동맹을 강화하기 위해 모두 할 일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엥겔 위원장은 애덤 스미스 하원 군사위원장과 함께 조만간 한미동맹의 틀 내에서 공정한 방위비 분담금 협상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할 것이라고 이날 더불어민주당 이인영·자유한국당 나경원·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를 면담한 자리에서 말했다. 사진은 엥걸 위원장이 지난 12일 한미공공정책위원회(회장 이철우)가 미 워싱턴 D.C. 의사당에서 연 ‘한·미 지도자대회’에 참석, 질문에 답하는 모습./사진=워싱턴 D.C.=하만주 특파원
엘리엇 엥걸 미국 하원 외교위원장(민주)은 21일(현지시간) 방위비 분담금 협상과 관련, 한·미가 한미동맹을 강화하기 위해 모두 할 일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엥겔 위원장은 애덤 스미스 하원 군사위원장(민주)과 함께 조만간 한미동맹의 틀 내에서 공정한 방위비 분담금 협상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엥겔 위원장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에 대해 적들이 있는데 “우리끼리 싸울 여유가 없다”며 잘 해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엥걸 위원장은 이날 방미 중인 여야 3당 원내대표를 의회에서 면담하기에 앞서 특파원들과 만나 지소미아 종료에 대해 “우리는 우방들이 싸울 때가 아니라 서로 잘 지낼 때 좋다. 상황을 진정시키기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어떤 것이든 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지소미아 돌파구 마련이 쉽지 않다’는 견해에 대해 “나는 낙관론자이고, 항상 우리 우방과 동맹들이 함께 일하는 것을 지지한다”며 “우리는 선택의 여지가 없다고 생각한다. 적들이 있다”며 중국과 북한을 거론, “우리끼리 싸울 여유가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우리는 대화하고 있다”면서 이런 점에 비춰 상황을 낙관한다며 동맹을 위해서는 “싸우고 상황을 더 어렵게 만들기보다는 양국이 미국과 함께 일하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한미동맹에 관해선 “한미동맹은 중요한 동맹이라고 생각한다”며 “우리 모두 서울과 워싱턴 양쪽에서, 우리가 가질 수 있는 의견 차이를 악화시키기보다는 동맹을 강화하기 위해 해야 할 일을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엥겔 위원장은 이날 더불어민주당 이인영·자유한국당 나경원·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를 만나 한미동맹과 방위비 분담금 협상, 지소미아 문제에 관해 의견을 나눴다. 이 자리에는 이수혁 주미 한국대사도 함께 참석했다.

이 원내대표는 “방위비 분담과 관련해서 좀 더 공정하고 합리적으로 협상이 타결될 수 있도록 관심을 갖고 도움을 달라는 얘기를 전달했다”며 “엥걸 위원장도 그런 생각은 있는 것 같았다”고 말했다.

그는 “기본적으로 굳건한 동맹의 정신에 기초해 양국이 존중하고 신뢰하는 전제 속에서 공정하고 합리적으로 결론이 나야 한다는 요구를 하는 것”이라며 “그런 부분들에 대해 엥걸 위원장도 굉장히 중요하게 생각하고 그렇게 하겠다고 했다”고 전했다.

나 원내대표와 오 원내대표는 “방위비 분담금 협상과 관련해 오늘 하원 외교위원장과 군사위원장(애덤 스미스)이 성명을 발표한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그 내용은 공정하고 합리적인 한미동맹의 축에서 협상이 이뤄져야 한다는 취지라고 오 원내대표는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