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형 뉴딜일자리 참여자 대상 채용 박람회 열린다
2020. 04.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8℃

도쿄 13.9℃

베이징 12.2℃

자카르타 29.6℃

서울형 뉴딜일자리 참여자 대상 채용 박람회 열린다

장민서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4. 11: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1124112633
서울시는 ‘서울형 뉴딜일자리’ 사업에 참여한 3000명을 대상으로 26일 SETEC 제2전시실에서 ‘2019 서울형 뉴딜일자리 참여자 채용 박람회’를 연다고 24일 밝혔다.

서울형 뉴딜일자리는 참여자가 일 경험과 기술·직무교육 등을 통해 역량을 쌓고 민간 일자리에 취업할 수 있도록 디딤돌 역할을 하는 시 대표 공공일자리다. 최대 23개월 간 참여할 수 있다. 서울형 생활임금을 적용받고 공휴일 유급휴가도 보장된다.

시 관계자는 “뉴딜일자리 경험이 민간 일자리로 이어지고 기업은 실무 역량을 쌓은 숙련도 높은 인재를 채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이번 채용박람회를 열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박람회엔 56개 기업이 참여해 총 326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41개 기업은 박람회 당일 현장면접을 진행해 219명을 채용하고, 15개 기업은 온라인에서 107명을 뽑는다. 채용직무는 IT 연규개발, 앱 개발 및 운영자, 전문 직업상담사, 온라인 마케팅, 재무회계, 보육교사, 경영지원 등이다.

시는 실제 취업 성사율을 높이기 위해 구직자와 기업 간 조건이 맞지 않아 발생했던 미스매칭을 최소하는 데 집중했다. 구직자의 희망직종·연봉을 사전에 파악하고 그에 맞는 채용기업을 개별적으로 매칭해 현장면접을 주선해 구직자와 기업 간 조건을 최대한 맞출 방침이다.

조인동 시 경제정책실장은 “이번 박람회를 통해 참여자들이 원하는 직종에서 일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