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조원 민정수석, 오늘 청와대 전 특감반원 빈소 조문
2019. 12. 1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2.8℃

도쿄 7.1℃

베이징 -3.9℃

자카르타 26℃

김조원 민정수석, 오늘 청와대 전 특감반원 빈소 조문

홍선미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3. 11: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심각한 표정의 윤석열 총장
윤석열 검찰총장이 2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실 특별감찰반 수사관의 빈소를 조문한 뒤 굳은 표정으로 나오고 있다./연합뉴스
김조원 청와대 민정수석이 3일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 특별감찰반원으로 일했다가 검찰 조사를 앞두고 숨진 검찰수사관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다.

김 수석은 이날 오전 이광철 민정비서관, 김영식 법무비서관 등과 함께 빈소가 마련된 서울성모병원으로 향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전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일어나선 안 될 일이 일어났다”며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밝혔다.

한편 윤석열 검찰총장은 전날 빈소를 찾아 2시간 30분 가량 머무르며 고인을 기렸다.

윤 총장은 2009년 대검찰청 범죄정보2담당관으로 재직할 당시 고인과 함께 근무한 인연이 있다고 전해진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