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성시경, 아이유와 9년만에 컬래버…듀엣곡 ‘첫 겨울이니까’ 9일 발매
2020. 01. 25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6℃

도쿄 9.5℃

베이징 4.7℃

자카르타 29℃

성시경, 아이유와 9년만에 컬래버…듀엣곡 ‘첫 겨울이니까’ 9일 발매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5. 09: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가수 성시경이 아이유와 역대급 컬래버레이션을 펼친다.


5일 에스케이재원 측은 "오는 9일 발매되는 성시경의 새 디지털 싱글 '첫 겨울이니까'에 후배 가수 아이유가 참여했다"라고 밝혔다.


성시경과 아이유의 만남은 2010년 9월 발표한 '그대네요' 이후 약 9년 만에 성사된 협업으로, 선후배 아티스트 간의 음악적 교류가 훈훈함을 자아낸다.


발라드의 정석 '좋을텐데' '두 사람' '거리에서' 등 히트곡을 통해 남녀노소 사랑 받고 있는 성시경과 tvN '호텔델루나' 종영 이후 지난달 발표한 미니 5집 '러브 포엠(Love Poem)'으로 음원 차트 정상에 오른 아이유. 가요계를 대표하는 두 아티스트의 컬래버레이션이 올겨울 감성을 책임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성시경과 아이유의 듀엣곡 '첫 겨울이니까'는 오는 9일 오후 6시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또한 성시경은 새 싱글 발매 이후 오는 20일과 21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2019 성시경 <노래> 앵콜 콘서트'를 개최하며, 해당 티켓은 온라인 예매사이트 하나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