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중기부, ‘매출채권보험 유공자‘ 시상
2020. 01. 28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6.4℃

베이징 4.9℃

자카르타 31.4℃

중기부, ‘매출채권보험 유공자‘ 시상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6. 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매출채권보험 활용해 우수한 경영성과 창출한 중소기업인과 보험사업 활성화에 기여한 신용보증기금 관계자 등 5명 시상
1
김학도 중기부 차관(왼쪽에서 네번째)이 6일 서울 은행연합회관 뱅커스클럽에서 열린 ‘매출채권보험 유공자 시상·고객초청 워크숍’에서 수상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중기부
중소벤처기업부는 6일 서울 은행연합회관 뱅커스클럽에서 신용보증기금과 ‘매출채권보험 유공자 시상고객초청 워크숍’을 개최했다.

매출채권보험은 납품한 구매기업으로부터 취득한 매출채권을 보험에 가입해 구매기업의 채무 불이행으로 인한 손실이 발생할 경우 보험금을 수령한다.

이번 행사는 매출채권보험 누적 인수총액 160조원을 계기로 적극적인 매출채권보험 활용을 통해 보험사업의 저변 확대에 기여한 중소기업 임직원과 신보 실무자들을 격려하고, 고객과의 열린 소통을 통해 앞으로 신용보험 사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함께 모색하기 위해 마련 됐다.

수상자인 이환호 동진엠아이 대표는 2015년 보험가입과 함께 외상 거래 확대, 거래처 발굴 등 적극적인 영업으로 매출신장, 고용창출, 대손율 감소 등 경영성과를 크게 개선했다. 또한 보험가입 이후 6건에 대한 보험금 수령으로 자사는 물론 거래처의 동반부실의 위험을 예방했다. 김일만 에스지스틸 대표는 2011년 이후 신규 판매처에 대해 보험에가입한 뒤 거래하는 등 보험을 유용하게 활용했으며, 신보의 보험감액 통지를 바탕으로 거래처에 대한 모니터링을 통해 거래위험을 축소했다. 거래처에 매출채권보험 가입을 적극적으로 권유해 거래처의 신뢰도를 확보하고 보험사업의 저변 확대에 기여했다.

이외에 매출채권보험담보대출 등 신상품 개발을 통해 보험사업 활성화에 기여한 이정연 신보 팀장, 차세대 전산 시스템 구축을 주도하고 온라인보험 등 신상품 전산 개발을 주도한 심성경 차장, 302개 기업, 약 219억원의 보험금을 적시에 지급해 중소기업 안정화에 기여한 이선아 차장 등 신보 관계자들이 보험사업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중소벤처기업부장관상을 받았다.

김학도 중기부 차관은 “매출채권보험은 지난 20여년 동안 약 25만개 기업이 거래처로 인한 위험에서 벗어나 보다 안정적인 영업활동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원한 우리나라 중소기업 지원의 중요한 정책수단이자 국가경제의 든든한 안전판”이라며 “중기부도 ‘작은 것을 연결하는 강한 힘’으로서 중소기업의 믿음직스러운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