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함평경찰서, 어린이 보호구역 교통사고 제로화에 만전
2020. 01. 25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6℃

도쿄 9.5℃

베이징 4.7℃

자카르타 29℃

함평경찰서, 어린이 보호구역 교통사고 제로화에 만전

신동준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6. 09: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1205202332
함평경찰서 직원들이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사고 제로화’를 위해 불법주정차 단속활동을 벌이고 있다/제공 = 함평경찰서
영광 신동준 기자 = 전남 함평경찰서가 스쿨존 내 어린이 교통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어 절대적인 교통안전 확보를 위해 보호구역 내 교통안전시설 식별성 강화조치·불법주정차 단속활동을 병행 추진한다.

6일 함평경찰서에 따르면 어린이 교통사고 제로화를 위해 △노란색 안내표지 △과속방지턱 병설 △노면 색깔 포장 △제한속도 정비 △과속단속 장비·신호기 설치 등을 확대한다.

류미진 함평경찰서장은 “교통관리계 직원과 지역경찰을 등하교 시간대 어린이보호구역 전환배치와 함께 보호구역 현장진출을 강화하겠다”며 “녹색어머니회·학부모·교직원 등 충분한 의견 청취 후 안전활동에 반영해 보호구역내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