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힐스테이트 사하역’ 단기간 100% 계약 완료…“조정지역 해제 큰 몫”
2020. 01. 25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6℃

도쿄 8.5℃

베이징 4.7℃

자카르타 28.2℃

‘힐스테이트 사하역’ 단기간 100% 계약 완료…“조정지역 해제 큰 몫”

이철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6. 15: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힐스테이트 사하역_조감도
힐스테이트 사하역 조감도/제공 = 현대 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의 지난달 4일 진행된 부산 ‘힐스테이트 사하역’의 모든 가구가 단기간에 100% 계약이 완료됐다고 6일 밝혔다.

단지가 들어설 부산도시철도 1호선 사하역 일대는 괴정5구역 정비사업 완료 후 5000여가구 규모의 주거지역으로 거듭날 전망이다.

역세권 입지에 지난달 해운대·수영·동래구가 청약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된 후 부산 모든 지역이 규제에서 벗어났다.

비조정대상지역은 입주자 선정일로부터 6개월 후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다. 2주택 보유 가구는 60%까지 주택담보대출비율(LTV) 적용이 되는 등 아파트 매매 부담이 비교적 적다.

분양 관계자는 “조정지역 해제로 인근 지역 주민과 서울을 비롯한 외지인 투자자들의 계약이 늘어난 것도 큰 몫을 했다”고 말했다.

한편, 힐스테이트 사하역은 지하 2층에서 지상 최고 38층 12개동, 전용면적 84~114㎡ 총 1314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입주 예정일은 오는 2022년 12월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