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CNN “북한 동창리 발사장 위성사진서 새 활동 포착”
2020. 01. 2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8.4℃

도쿄 2.4℃

베이징 0.9℃

자카르타 27.8℃

CNN “북한 동창리 발사장 위성사진서 새 활동 포착”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6. 15: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KR20191203014800504_01_i_P2
플래닛랩스가 5일 촬영한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의 위성 사진. 직사각형 회색 엔진시험대 위의 물체는 화물용 컨테이너로 추정./CNN
북한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에서 ‘엔진 시험’ 재개를 준비하는 듯한 정황이 위성사진에 나타났다고 미국 CNN 방송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상업용 위성업체 플래닛랩스가 이날 촬영한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의 위성 사진에 ‘새로운 활동’이 포착됐다.

미들버리국제학연구소 동아시아 비확산센터의 책임자 제프리 루이스 소장은 이날 사진에서 엔진 시험대에 전에 없던 ‘대형 화물용 컨테이너’가 보인다고 했다.

이는 위성 발사대와 대륙간 탄도 미사일에 동력을 공급하는 데 쓰이는 엔진의 시험을 재개하려는 준비작업일 수 있다고 의심했다.

루이스 소장은 엔진 시험이 미사일이나 위성 시험과 같은 수준의 도발행위는 아니지만 활동 재개 자체가 중대한 변화이며, 미사일 발사의 전 단계일 수 있다고 우려했다.

CNN은 북한이 미국에 제시한 ‘연말 시한’을 앞두고 ‘성탄절 선물’을 준비하고 있다고 경고한 데 이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분명한 메시지를 보내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미 국방부와 중앙정보국(CIA)은 이 사진과 관련해 바로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