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강경화 장관, 연말 맞아 오산기지 방문...한·미 장병 노고 치하
2020. 01. 2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

도쿄 12.1℃

베이징 -1.6℃

자카르타 28.6℃

강경화 장관, 연말 맞아 오산기지 방문...한·미 장병 노고 치하

이장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7. 23: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DSC_5595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7일 한·미 장병을 격려하기 위해 경기도 평택시 오산 공군기지를 찾은 자리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외교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7일 연말을 맞아 오산 공군기지를 방문해 한·미 장병들을 격려했다.

강 장관은 이날 한국 공군 작전사령부와 미 7공군 사령부가 있는 경기도 평택시 오산 공군기지를 찾아 한·미 장병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강 장관은 황성진 공군작전사령관, 케네스 윌즈바크 미 7공군 사령관과도 만나 환담을 나눴다.

강 장관은 한·미동맹이 자유민주주의·시장경제 등 공통의 가치를 기반으로 66년동안 굳건히 뿌리 내린 전천후 동맹임을 강조했다. 또 일상을 공유하며 함께 근무하는 한·미 장병들의 존재야말로 한·미동맹이 어떤 도전에도 공고함을 유지하는 비결이라고 평가했다.

강 장관은 이날 장병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기 위해 외교부 직원들이 모금한 격려금을 전달했다.

외교부는 매년 연말 연시 장·차관 등이 직접 군부대를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하는 행사를 열고 있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지난 2월에는 육군 17보병사단을 방문한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