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모병제, 시민들의 생각은 어떨까…팽팽한 찬반 대립
2020. 01. 26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6℃

도쿄 4.5℃

베이징 -2.1℃

자카르타 28.6℃

모병제, 시민들의 생각은 어떨까…팽팽한 찬반 대립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10. 23: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JTBC

모병제에 대한 시민들의 생각은 어떨까.



10일 방송된 JTBC '체험! 사람의 현장 '막나가쇼''에서는 모병제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듣는 김구라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한 시민은 "원해서 가는 거니까 오히려 가는 사람들은 명예롭게 자부심을 가질 거 같고, 안 가는 사람들은 사회적인 곳에서 일을 할 수 있으니까 오히려 평등 쪽에 가깝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와 반대로 또 다른 시민은 "모병제를 하게 되면 달에 300만 원 씩 월급을 받아야 되는데, 그 돈은 다 세금으로 나가게 될 것"이라며 "그 예산으로 복지에 들어가는 것이 낫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모병제는 강제 징병하지 않고, 본인의 지원에 의한 직업군인들을 모병하여 군대를 유지하는 병역 제도를 말한다.이와 반대되는 제도는 징병제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