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가생이닷컴’ 베트남 축구팬 반응 “박항서 감독과 함께라면 두려울 게 없다”
2020. 01. 1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7.8℃

도쿄 10.2℃

베이징 0.1℃

자카르타 31.6℃

‘가생이닷컴’ 베트남 축구팬 반응 “박항서 감독과 함께라면 두려울 게 없다”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11. 08: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베트남 하노이에서 펼쳐진 거리응원의 현장. 베트남 축구팬들이 태극기를 흔들며 “무적 베트남”, “박항서 감독님 사랑해요” 등의 구호를 외치기도 했다. /베트남통신사(TTXVN)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22세 이하(U-22) 축구 대표팀이 동아시아(SEA) 게임 60년 역사상 처음으로 금메달을 획득한 가운데 '가생이닷컴'이 베트남 축구 팬들의 반응을 전했다.

베트남 U-22 축구 대표팀은 10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펼쳐진 SEA게임 결승전에서 인도네시아를 3-0으로 격파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최대 라이벌이자 숙적인 태국을 제친 데 더해 1959년 이후 60년 만의 우승을 이뤘다.

경기 후 해외 누리꾼 반응 번역사이트 '가생이닷컴'은 베트남 축구팬의 반응을 번역해 게재했다.

이에 따르면 베트남 축구 팬들은 '박항서 감독님 감사합니다' '우리 축구팀이 너무나도 자랑스러워! 오늘의 승리가 꿈은 아닌 거지? 베트남의 숙원을 박항서 감독님께서 풀어주셨어' '박항서 감독님과 함께라면 두려울 게 없지!' '베트남이 해냈다! 우리 팀이 해냈다! 감독님 감사해요' '완벽한 경기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