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철파엠’ 주시은 아나운서 “이동욱 실물, 뱀파이어 같았다”
2020. 01. 28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6.4℃

베이징 4.9℃

자카르타 31.4℃

‘철파엠’ 주시은 아나운서 “이동욱 실물, 뱀파이어 같았다”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11. 09: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파워FM '철파엠' 보는 라디오
주시은 SBS 아나운서가 배우 이동욱을 언급했다.

11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의 '직장인 탐구생활' 코너에는 주시은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이날 주시은 아나운서는 축구 선수들과 배우들의 '실물 영접기'를 풀어놨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최근 들어 많은 프로그램을 하고 있다. 그러다 최근 이동국 선수를 그라운드에서 뵌 적이 있는데 너무 멋있었다. 카리스마도 있고, 키도 크셨다. 손흥민 선수도 실제로 봤는데 그분도 역시 멋졌다"고 말했다.

이어 "연예인의 경우 이동욱씨가 정말 새하얗고 빛이 나는 느낌이었다. 뱀파이어 같았다"라고 전했다.

한편 SBS 파워FM '철파엠'은 매일 오전 7시부터 9시까지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