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주진모♥’ 민혜연 “대식가 남편과 고기 6인분 먹어”…몸매 관리 비법은?
2020. 02. 19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9.2℃

도쿄 8.1℃

베이징 -1.1℃

자카르타 26℃

‘주진모♥’ 민혜연 “대식가 남편과 고기 6인분 먹어”…몸매 관리 비법은?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11. 11: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기분좋은 날' 방송 일부. /방송화면 캡처
배우 주진모의 아내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이 다이어트 꿀팁을 전했다.

11일 민혜연은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기분좋은 날'에 출연해 자신의 식단 관리법을 공유했다.

이날 민혜연은 자신이 식탐이 많다며 "힘든 게 남편이 대식가다. 둘이서 고기를 먹으러 가면 6~7인분은 먹고 후식으로 그냥 냉면 곱빼기를 먹는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그러면 살 이쪄서 최근 들어서 바꿨다. 체중 유지하는 방법을 치팅데이(로 바꿨다)"고 밝혔다.

그는 "일을 할 때는 줄여서 먹고 고단백 식단으로 공복감을 줄이고 포만감을 느낄 수 있는 음식 위주로 먹는다"며 "그 대신 일주일에 2~3번 정도는 마음껏 풀어놓고 먹는다"고 설명했다.

한편 주진모와 민혜연은 지난 6월 결혼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