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서희, 정다은 폭력 행위 폭로…멍든 팔 공개
2020. 01. 26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6℃

도쿄 5.1℃

베이징 2.8℃

자카르타 30.2℃

한서희, 정다은 폭력 행위 폭로…멍든 팔 공개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13. 06: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서희 SNS
가수 연습생 출신 인플루언서 한서희가 코미디TV '얼짱시대' 출신 정다은에게 위협받은 사실을 폭로했다.

13일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걱정마. 그냥 별거 아닌 것 같아. 손으로 얼굴 감싸서 얼굴은 괜찮은데 그냥 머리랑 목이 좀 아픈 것뿐이에요. 나 강하니까 걱정 안 해도 돼'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압박으로 생긴 것으로 짐작되는 멍 자국이 가득한 한서희의 손과 팔이 담겨있다.

앞서 한서희는 전날인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누군가와 나눈 메신저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해당 대화에서 한서희는 언니라는 상대에게 "근데 정다은이 나 죽이려고 하는데 어떡해? 그러면서 잘못했다고 우는데, 나 점점 정신 이상해져 가는거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목을 조르면서 내 손으로 죽여주겠대, 죽고 싶다고 한 건데 다른 사람이 그 죽고 싶단 사람한테 저럴 수가 있어?"라며 "나는 그냥 힘들어서 죽고 싶다 한 건데, 살려달라고 나 좀. 근데 나 바닥에 눕히고 목 조르면서 '내가 죽여줄게 내 손으로 죽어 XXX아' 이러는 거 상식적으로 이해가 돼?"라고 의견을 구했다. 현재 이 대화 캡처 사진을 사라진 상태다.

한편 한서희와 정다은은 지난 10월 동성 열애설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후 한서희는 정다은과 짙은 스킨십을 하는 모습을 SNS를 통해 공개하며 주목받았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