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나혼자산다’ 박정민이 당황한 기안84의 매니저 수수료 발언 “보통 혼자 다녀”
2020. 01. 2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4℃

도쿄 5.6℃

베이징 7.9℃

자카르타 30.8℃

‘나혼자산다’ 박정민이 당황한 기안84의 매니저 수수료 발언 “보통 혼자 다녀”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14. 09: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BC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박정민이 기안84의 수수료 발언으로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1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정민의 일상이 그려졌다.


박정민은 이날 첫 출연 소감에 대해 "좋다. 너무 좋다. 그런데 과민성 대장염이 도졌다"고 말했다.

박정민은 "다 뵙고 싶었는데 제가 사실 기안84님 팬이다"라고 언급해 관심을 모았다.

이후 모니터를 통해 박정민의 일상을 관찰하던 기안84는 "왜 이렇게 우리 사촌 같냐"고 했다. 

특히 이날 박정민은 "회사에 양해를 구하고 보통 혼자 다닌다"고 밝혔다. 

이에 기안84는 "공감을 한다. 저도 연예 기획사에 들어가있긴 하지만 매니저분들과 같이 다니면 수수료를 좀 뗀다"고 말했다.

당황한 박정민은 "아 그것 때문은 아니다"라며 강하게 부정해 폭소를 자아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