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M그룹 남선알미늄, 150억원 규모 창호공사 수주
2020. 01. 26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6℃

도쿄 4.5℃

베이징 -2.1℃

자카르타 28.6℃

SM그룹 남선알미늄, 150억원 규모 창호공사 수주

최현민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15. 13: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삼환기업명함-180618
SM그룹(회장 우오현) 제조부문 주요계열사 남선알미늄은 지난 13일 협성종합건업의 북항 재개발사업 D-1블럭 신축공사 150억원 규모의 창호공사를 수주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부산시 최대 현안 사업인 부산항(북항) 재개발 사업지에 들어 설 협성마리나 G7에 알루미늄 창호제품을 납품하는 계약으로 기간은 2021년 6월까지다.

본격적인 공사는 이달부터 시작될 예정이며, 내년부터 집중적으로 매출이 발생 될 예정이다.

협성마리나 G7은 부산항 북항에 세워지는 61층의 랜드마크급 건물로 남선알미늄의 프리미엄 창을 적용함으로써 창호 기술력이 입증된 수주로 평가된다.

장규한 남선알미늄 대표이사는 “국내 유수의 건설사들과 협력 관계를 강화하고 남선알미늄이 보유한 특허기술이 다양한 프로젝트에 적용될 수 있도록 마케팅 능력을 향상시키는 동시에 고부가가치 창호기술을 적용한 납품으로 매출과 수익을 지속적으로 늘려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