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인영 “검찰개혁 다음은 경찰개혁…비대해질 경찰 권한 분산해야”
2020. 02. 26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

도쿄 8℃

베이징 3.6℃

자카르타 27.4℃

이인영 “검찰개혁 다음은 경찰개혁…비대해질 경찰 권한 분산해야”

임유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6. 10: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기자간담회
아시아투데이 송의주 기자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6일 “검찰개혁 다음은 경찰개혁”이라며 “이제 권력기관과 관련해 다음 과제를 추진할 시점”이라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검·경수사권 조정에 따라 비대해질 수 있는 경찰 권한을 민주적으로 분산해야 한다”면서 “민주적 통제 방안을 수립하는 국회 차원의 논의를 시작할 때가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자유한국당의 반대로 경찰개혁 법안이 오랫동안 행정안전위원회에 계류돼 있다”면서 “상임위 차원의 본격적인 논의를 기대한다”고 했다. 또 그는 “여야가 뜻을 함께한다면 20대 안에 충분히 입법을 완료할 수 있고 즉시 입법절차에 돌입할 것을 촉구한다”고 재차 강조했다.

그는 “우리 당은 앞으로 국민이 체감하는 생활 밀착형 정책을 발표하겠다”면서 “총선은 국민의 삶에 영향을 끼치는 중대한 전환점이다. 여야가 치열한 민생정책 경쟁을 하자”고 제안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