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남도, 21일 ‘설맞이 농축수산물 직거래 장터’ 개장
2020. 02. 18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2℃

도쿄 10℃

베이징 -1.7℃

자카르타 28.2℃

경남도, 21일 ‘설맞이 농축수산물 직거래 장터’ 개장

박현섭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7. 10: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설 제수품 등 400여 품목 시중가격 대비 5~20% 할인 판매
창원 박현섭 기자 = 경남도는 설 명절을 앞두고 오는 21일 창원 국제사격장 주차장에서 ‘2020년 설맞이 농축수산물 장터’를 운영한다.

17일 경남도에 따르면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맞이하여 생산자에게 농축수산물 판로를 제공하고 소비자에게는 보다 저렴한 가격에 물품 구매 기회를 제공하여 가계 부담을 줄이기 위한 취지로 마련된다.

시·군에서 추천한 생산자와 직거래 장터 운영자, 농수축협, 수산물·임산물업체 등이 지역 특산품을 판매·홍보하며 100여 개 농가·업체에서 50개 부스를 마련하여 사과·배·대추 등 설 제수용품과 해산물, 육류 등 농축수산물 400여 품목을 판매한다.

직거래 장터는 중개인을 거치지 않고 생산자와 소비자가 직접 거래하는 형태로 농수축산물의 유통과정이 대폭 줄어 신선한 제품을 시중가격보다 5~20%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알뜰장터이다.

직거래장터를 통해 경남도와 대한상공회의소(창원, 부산), 경남농협이 공동캠페인을 전개하여 설을 맞아 민간기업의 지역농식품 구매와 선물하기 참여를 독려할 예정이다.

정재민 도 농정국장은 “설맞이 직거래 장터를 통해 도민들에게 저렴하고 품질 좋은 지역의 우수 농축수산물을 제공하여 경남 농축수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고 직거래를 통해 소비 활성화가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