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해찬 “노재헌 변호사 영입, 전혀 사실 아냐”
2020. 04.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2℃

도쿄 8.8℃

베이징 10.1℃

자카르타 29.2℃

이해찬 “노재헌 변호사 영입, 전혀 사실 아냐”

전서인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7. 10: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발언하는 이해찬 대표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7일 민주당이 노태우 전 대통령의 아들인 노재헌 변호사를 영입하려고 했단 보도에 대해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전면 부인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어제(16일) 한 언론에서 민주당이 노재헌 변호사를 영입했다는 보도가 있었는데 사실이 아니고 이는 진행 중인 인재영입 작업을 교란시키려는 것”이라고 했다.

또 이 대표는 “총선이 얼마 남지 않았다”며 “공천관리위원회가 출범함으로서 20일부터 28일까지 심사 국면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선거활동을 하는 후보자 공모를 실시하고 투명한 공천이 선거 승리의 지름길이 될 것”이라며 “출마한 모두가 이의 제기할 수 없는 공천을 실시하겠다”고 다짐했다.

이 대표는 “총선 공약은 일주일에 하나씩 차근차근 발표해나가겠다”고도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