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보, ‘대전문화콘텐츠금융팀’ 신설
2020. 02. 22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6℃

도쿄 8.3℃

베이징 2.9℃

자카르타 27.4℃

기보, ‘대전문화콘텐츠금융팀’ 신설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7. 10: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역콘텐츠산업 육성 나서
기술보증기금은 17일 문화콘텐츠산업 육성을 위해 대전 등 중부권 지역의 문화콘텐츠 기업 지원을 전담하는 ‘대전문화콘텐츠금융팀을 신설해 지역콘텐츠산업 육성에 나선다고 밝혔다.

대전금융팀은 지역 소재 문화콘텐츠기업에 대해 △문화산업완성보증과 일반보증지원 △벤처기업, 이노비즈기업 선정평가등 비금융 평가지원 △콘텐츠 제작공정관리 등 사후관리 △대전지역 유관기관과의 협업체계 구축 등을 통해 중부권 문화콘텐츠산업 육성에 힘쓸 예정이다.

이번 대전금융팀 신설을 통해 지원될 예정인 문화산업완성보증은 설비중심의 제조업과 달리 상상력과 창의력에 기반한 콘텐츠 산업의 특성을 적극 반영한 문화콘텐츠분야 특화 제도로서, 콘텐츠 기획단계에서도 자금을 원활히 지원 받을 수 있도록 기업 평가보다 제작실적, 콘텐츠 경쟁력 등 콘텐츠에 초점을 맞춰 제작비를 지원한다.

대전금융팀 신설로 기보는 서울, 부산, 경기 등 4개의 문화콘텐츠 전담조직을 구축하게 됐고 향후에도 수도권에 편중돼 있는 문화콘텐츠산업의 인프라를 지역으로 확산하기 위해 지역 문화산업 거점지역을 중심으로 센터 신설을 이어갈 계획이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기보는 이번 대전금융팀 신설을 통해 그간 수도권 지역에 비해 금융지원에서 소외됐던 중부권 지역 콘텐츠기업을 적극 육성해 지역 균형발전에 기여하고, 지역 문화콘텐츠기업들의 사업화를 지원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