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주호♥안나, 셋째 출산…‘다산의 아이콘’ 등극
2020. 02. 29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2℃

도쿄 7.8℃

베이징 4.6℃

자카르타 27.4℃

박주호♥안나, 셋째 출산…‘다산의 아이콘’ 등극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7. 10: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000661791_001_20200116222609117
/사진=안나 인스타그램
축구선수 박주호와 아내 안나가 셋째를 낳았다.

박주호의 아내 안나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20년 1월13일. 안녕 베이비 박. 그리고 생일 축하해(13.01.2020 Hello there baby Park. And happy birthday)”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에는 안나가 셋째 아이의 손을 잡은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박주호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딸 나은, 아들 건후와 출연 중이다. 지난 연말 KBS 연예대상 시상식에서 연예대상을 수상하며 셋째 임신 소식을 알린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