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부, 해리스 발언에 “대북정책은 대한민국 주권”
2020. 03. 2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4℃

도쿄 1.4℃

베이징 6.8℃

자카르타 27.8℃

정부, 해리스 발언에 “대북정책은 대한민국 주권”

이장원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7. 11: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례 브리핑하는 통일부 대변인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연합뉴스
정부는 17일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우리 국민의 대북 개별관광이 ‘미국과의 협의가 필요하다’고 한 데 대해 “대북정책은 대한민국의 주권에 해당한다는 점을 다시 한번 강조한다”고 밝혔다.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을 통해 “대사의 발언에 대해서 언급할 필요는 없다고 본다. 다만 미국은 여러 차례 다양한 경로를 통해 대북정책에서 한국의 주권을 존중한다는 점을 밝힌 바가 있다”며 이같이 답했다.

해리스 대사는 전날 외신기자 간담회에서 “(대북 개별관광은) 향후 제재를 촉발할 수 있는 오해를 피하려면 한·미 워킹그룹을 통해서 다루는 것이 낫다”고 하며 한국 정부의 독자적인 남북협력 추진 구상에 부정적인 의견을 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