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전산업개발, 밥퍼 나눔운동본부서 설맞이 사회공헌활동 전개
2020. 04.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2℃

도쿄 8.8℃

베이징 10.1℃

자카르타 29.2℃

한전산업개발, 밥퍼 나눔운동본부서 설맞이 사회공헌활동 전개

이수일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7. 18: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설맞이 사랑의 쌀 전달' 기념 촬영
/제공=한전산업개발
에너지솔루션업체 한전산업개발은 17일 서울시 동대문구에 위치한 밥퍼 나눔운동본부를 방문해 설맞이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최철순 한전산업개발노동조합위원장을 포함한 한전산업 나누리사회봉사단 30여명은 사랑의 쌀 1톤과 떡국떡 0.5톤을 전달하고, 본부를 방문하는 결식 이웃을 위해 식자재 손질과 음식 조리, 배식 및 설거지 등 급식봉사에 참여했다.

양승태 경영본부장은 최일도 다일공동체 이사장과 다일공동체에서 운영하는 다일천사병원을 방문해 병원 시설을 살피고 한전산업개발에서 후원할 수 있는 사회공헌 방안을 함께 모색했다.

본부는 하루 1000여명의 무의탁노인과 행려자, 노숙자 등 결식 이웃에게 식사를 제공하는 국내 무료 급식시설이다. 한전산업개발은 지난 2017년 3월 밥퍼 봉사활동을 시작으로 매년 사랑의 쌀 전달 및 급식봉사활동에 참여하며 결식이웃 후원에 나서고 있다. 같은 해 다일공동체로부터 천사기업 인증을 받기도 했다.

양 본부장은 “올해에도 우리 사회 내 복지소외계층을 적극 후원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이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 위원장은 “노조는 회사가 전개하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노사가 ‘나눔의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