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철수, 오늘 1년 4개월 만에 귀국…메시지 주목
2020. 02. 2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4℃

도쿄 12.7℃

베이징 5℃

자카르타 26.8℃

안철수, 오늘 1년 4개월 만에 귀국…메시지 주목

임유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9. 11: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00119111933
아시아투데이 송의주 기자 =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오른쪽)가 지난 2017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천정배 의원과 인사를 나누고 있는 모습.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가 19일 귀국해 정치에 복귀한다. 지난 2018년 서울시장 선거 낙선 후 독일로 출국한 지 1년 4개월여 만이다.

그는 이날 오후 4시20분께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을 통해 귀국한다. 안 전 대표는 공항에서 짧은 간담회를 통해 향후 정치 구상과 대략적인 정치 행보를 언급할 예정이다.

앞서 안 전 대표는 지난 2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이제 돌아가서 어떻게 정치를 바꾸어야 할지, 어떻게 대한민국이 미래로 가야 하는지에 대해 상의 드리겠다”며 정계 복귀 의사를 밝혔다.

안 전 대표는 20일 서울 동작동 국립현충원과 광주 5·18 묘역을 참배한다. 안 전 대표는 서울 신촌에 사무실을 마련한 뒤 정치 활동을 이어갈 것으로 알려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