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리버풀, 맨유 2-0으로 꺾고 선두 질주
2020. 02. 2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4℃

도쿄 12.7℃

베이징 5℃

자카르타 26.8℃

리버풀, 맨유 2-0으로 꺾고 선두 질주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06: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리버풀 SNS
리버풀이 맨체스타 유나이티드(이하 맨유)를 완파하고 선두 자리를 굳건히 했다.

리버풀은 20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안필드에서 열린 맨유와의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23라운드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했다.

이날 첫 골은 리버풀에서 나왔다. 전반 14분 놀드의 코너킥을 반 다이크가 타점 높은 헤더로 마무리해 맨유의 골망을 갈랐다.

이어 전반 25분 반 다이크와 데 헤아의 경합 과정에서 흐른 볼을 피르미누가 잡아 날카로운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으나, VAR 끝에 반 다이크의 파울이 선언됐고, 득점이 취소됐다.

후반 들어서도 리버풀이 경기를 주도했고, 추가시간 득점에 성공했다.

페널티박스에서 공을 잡은 알리송이 곧바로 전방으로 패스했고, 하프라인부터 질주를 시작한 살라가 수비와 경합에서 이기고 데헤아와의 일대일 상황에서 왼발로 결승골을 넣으며 가볍게 마무리했다. 살라는 상의를 탈의하는 세리머니로 홈팬들을 열광시켰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