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서형, 양준일 향한 팬심 고백 “‘리베카’ 들으며 음악은 여전하다 생각”
2020. 02. 23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4℃

도쿄 14.5℃

베이징 -1.5℃

자카르타 28.4℃

김서형, 양준일 향한 팬심 고백 “‘리베카’ 들으며 음악은 여전하다 생각”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08: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파워FM '철파엠' 보는 라디오 캡처
배우 김서형이 가수 양준일을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19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는 김서형이 출연했다.

이날 DJ 김영철은 "김서형씨의 요즘 최애곡을 틀어드리겠다"라며 양준일의 '리베카'를 선곡했다.

이에 김서형은 자리에서 일어나 춤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김서형은 "이 노래에 빠진 이유가 뭐냐"라는 물음에 "(이 노래를) 다시 듣게 되면서 '음악은 여전하다'라고 느꼈다"라고 답했다.

이어 김영철은 "'시크하다' '멋있다' '미쳤다' 중 가장 듣고 싶은 말은 뭐냐"라고 물었고, 김서형은 '멋있다'를 꼽았다.

한편 '철파엠'은 매일 오전 7시부터 9시까지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