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보, 혁신성장기업·소상공인에 5400억 우대보증 지원
2020. 02. 23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4℃

도쿄 14.5℃

베이징 -1.5℃

자카르타 28.4℃

기보, 혁신성장기업·소상공인에 5400억 우대보증 지원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술보증기금은 20일 혁신성장기업과 소상공인의 원활한 자금조달과 금융비용 부담완화를 위해 기업은행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저금리대출 협약보증’ ‘초저금리대출 협약보증’ 등 우대보증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기업은행은 기보에 270억원을 특별출연하고 기보는 기업은행의 출연금을 재원으로 혁신성장기업에 3600억원,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 1800억원 등 5400억원 규모의 우대보증을 지원한다.

저금리대출 협약보증은 혁신성장산업을 영위하는 7년 이내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10억원까지 지원하는 상품으로 기보는 보증료 0.2% 포인트 감면하고, 기업은행은 최종 산출된 대출금리에서 1.0% 포인트를 감면해 대출한다.

초저금리대출 협약보증은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최대 1억원까지 지원하는 상품으로 기보는 보증료 0.4%포인트 감면하고, 기업은행은 기준금리(15일 기준 KORIBOR 1년물 1.48%)를 대출금리로 적용해 대출한다.

김영춘 기보 이사는 “기보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기술력과 성장성이 우수한 혁신성장기업과 소상공인을 발굴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며 “향후에도 포용적 금융제도와 지원책을 마련해 중소기업의 경영난 해소와 국가경제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