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중진공 경기남부지부, 화성서 업무 시작
2020. 02. 23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

도쿄 14.5℃

베이징 -1.5℃

자카르타 28.4℃

중진공 경기남부지부, 화성서 업무 시작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09: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월 초 정식 개소 예정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기남부지부는 23일부터 경기도 화성시 봉담읍에 소재한 지식산업센터에서 중소기업 지원업무를 시작한다.

경기남부지부가 관할하는 화성, 평택, 오산시는 2019년도까지 경기도 수원에 소재한 경기지역본부에서 관할하고 있었으나 해당 지역 소재 중소벤처기업의 지리적·시간적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2019년 12월 공식적으로 경기남부지부의 개소를 확정하고 올해 2월 초 정식 개소를 목표로 하고 있다.

경기남부지부가 관할하는 화성, 평택, 오산시는 경기도 전체의 17%를 차지하는 약 3만8700여개 사가 위치하고 있으며 특히 반도체, 자동차, 화학 등 대한민국 핵심산업을 이끄는 강소기업이 지역경제를 주도하고 있다.

초대 지부장으로는 임동환 홍보실장이 내정됐다. 임동환 내정자는 2월 1일부터 본격적인 중소기업 지원 행보에 돌입할 예정이다.

임 내정자는 “화성, 평택, 오산시는 한국 경제의 차세대 먹거리인 소재·부품·장비(소부장)관련 중소기업의 메카로 알고 있다”며 “관내 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