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스타항공, 제주-상하이 신규노선 첫 운항
2020. 02. 23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4℃

도쿄 14.5℃

베이징 -1.5℃

자카르타 28.4℃

이스타항공, 제주-상하이 신규노선 첫 운항

이상원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09: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
지난 17일 오후 제주국제공항에서 제주-상하이 첫편 운항을 담당할 객실승무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제공=이스타항공
이스타항공은 제주에서 출발하는 상하이 노선의 첫 운항을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스타항공은 지난 17일 오후 자사 임직원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상하이 신규 취항을 기념하는 취항식을 진행했다. 이날 첫 운항을 시작으로 제주-상하이 노선은 주 4회(월·수·금·일) 운항하게 된다.

이스타항공은 이번 취항을 통해 비자 없이 입국이 가능한 무사증 제도를 활용한 중국 인바운드 관광객 유치와 인천-상하이 노선과 국내선을 연계한 상품 구성 등을 통해 노선 활성화에 나설 계획이다. 지난 18일 첫 운항편의 리턴편인 상하이-제주 노선의 경우 현지 판매를 통해서만 95% 이상의 탑승률을 기록하는 등 현지 인바운드 수요를 확인했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제주를 찾는 중국 현지 수요가 풍부한 노선인 만큼 단기간에 수익을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추가 슬롯 확보와 내륙 노선을 이용한 여행상품 개발 등 적극적인 마케팅으로 노선 활성화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